본문바로가기

강화군 농업기술센터

강화군 농업기술센터 메뉴

메뉴별 보기

가나다순 보기

닫기

강화군, 고추 수확 후 포장관리 영농지도

작성자
농업기술센터(농업기술센터)
작성일
2021년 11월 1일(Mon) 15:39:24
조회수
32
첨부파일

고추_수확_포장.jpg 이미지


수확기 잦은 비로 병충해 관리 중요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내년 고추 농사를 준비하는 농가에게 고추 수확 후 포장관리 지도에 나선다.

고추 농사의 경우 10월 중순이면 수확이 마무리된다. 수확 후 고추 잔재물을 방치하면 고추의 병든 과실이나 가지에서 병원균이 월동을 하기 때문에 포장을 먼 곳으로 치워야 한다.

잔재물을 그대로 두면 ‘탄저병’의 경우 병원균이 포장에 버려진 병든 과실이나 고춧대에서 월동 후 이듬해 재발생 할 수 있다. ‘칼리병’의 경우 총채벌레가 월동을 해 이듬해 다시 병을 발생시킬 수 있어 내년 고추 농사에 영향을 줄 수 있다. 이에 군은 고추 수확 후 포장관리를 위한 영농지도에 나서 내년도 풍년 농사를 준비할 방침이다.

고추 잔재물이 제거된 포장에 퇴비, 볏짚 등을 살포하고 충분히 부숙해 미부숙 퇴비 피해를 줄이는 것도 좋은 포장 관리 방법으로 지도할 계획이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병해충 피해가 없는 고품질 고추를 생산하기 위해서는 겨울나기 전 포장을 청결하게 하는 것이 좋다”며 “영농 기술 지도를 통해 현장의 어려움을 해결하고 고품질의 우수한 농산물 생산으로 농가 소득을 향상시키겠다”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 - 출처표시

목록

정보관리

  • 담당부서 : 농업기술센터
  • 담당팀 : 농업기술센터
  • 전화번호 : 032-930-4114

컨텐츠만족도 만족도 보기

농업소식 QR코드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한줄 의견달기 한줄 의견 보기


Copyright (C) 2016 Ganghwa Agricultural Technology service Center.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