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별 보기

가나다순 보기

닫기


  1. HOME
  2. 강화소개
  3. 강화소식
  4. 보도자료

보도자료

강화산성 북문 벚꽃길 21일까지 야간개장

작성자
문화관광과(문화관광과)
작성일
2019년 4월 16일(Tue) 13:24:03
조회수
220
첨부파일

북문벚꽃길1.jpg 이미지

북문벚꽃길2.jpg 이미지

북문벚꽃길3.jpg 이미지


봄의 한 가운데서 벚꽃에 취하다! 800m 벚꽃터널 속으로!
지금 강화는 고려산 진달래, 북산 벚꽃으로 북적북적

 
전국이 막바지 꽃놀이로 한창인 요즘 수도권 주민들의 최대 휴식처인 강화도가 진달래와 함께 벚꽃이 동시에 개화해 보는 이의 마음을 들뜨게하고 있다.
 
우리나라 최북단에 속하는 강화군의 북산 북문길에는 지난 주말부터 피기 시작한 벚꽃을 보기 위해 하루 최대 1만여 명의 관광객들이 몰리면서 고려산 진달래와 함께 강화의 새로운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강화읍 고려궁지에서 강화산성 북문에 이르는 8백여 미터 구간에서 진행되는 벚꽃길 야행은 지난 12일부터 21일까지 계속되며, 야간에는 올해 새롭게 추가된 조명들로 방문객들의 호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

강화 북문 벚꽃길은 최북단에 위치한 지리적 특성상 매년 마지막 벚꽃이 피는 곳으로, 젊은 연인들을 비롯해 가족단위 관광객이 찾는 강화군의 숨은 명소로 알려져 있다. 고려궁지의 고풍스러운 담을 뒤로하고 만개한 벚꽃을 바라보며 발걸음을 옮기다 보면 양쪽으로 흐드러지게 장관을 만들어내고 있는 벚꽃터널을 만날 수 있다.
 
올해부터 은은하게 변하는 조명과 어우러진 새로운 느낌의 벚꽃 길을 걸을 수 있으며, 특히 밤하늘을 수놓은 벚꽃길을 걷고 있노라면 느긋한 봄의 낭만을 느낄 수 있다.
 
군 관계자는 “관람객의 안전을 위해 행사기간에는 북문길 차량통행을 전면 제한하고 있다”면서 “가족, 연인과 함께 북문길을 여유롭게 걸으며 일상 속 소소한 행복을 느껴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 3매) 북문 벚꽃길 야간 및 주간 모습
 
•자료제공 : 문화관광과 관광개발팀 박초록 연락처 032-930-3579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 - 출처표시

목록

정보관리

  • 담당부서 : 문화관광과
  • 담당팀 : 홍보팀
  • 전화번호 : 032-930-3122

컨텐츠만족도 만족도 보기

보도자료 QR코드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OPEN 공공누리 | 출처표시+상업용금지+변경금지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한줄 의견달기 한줄 의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