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별 보기

가나다순 보기

닫기


  1. HOME
  2. 강화소개
  3. 강화소식
  4. 보도자료

보도자료

강화군-인천관광공사, 해외관광객 2만 명 유치 순항

작성자
문화관광과(문화관광과)
작성일
2019년 8월 13일(Tue) 17:36:46
조회수
234
첨부파일

해외관광객(베트남_에어로빅_단체)1.jpg 이미지

해외관광객(베트남_에어로빅_단체)2.jpg 이미지


7월 말 현재 1만 5천 명 돌파, 연말까지 목표치 크게 웃돌 듯
 
강화군과 인천관광공사가 추진 중인 해외관광객 대규모 유치 사업이 당초 계획을 크게 웃돌 것으로 전망된다.
 
군은 지난 5월 인천관광공사와의 업무협약 시 올해 목표를 2만 명으로 잡았으나, 지난 7월 한 달에만 해외관광객 5,200여 명을 포함해 7월까지 총 15,000여 명이 강화군을 찾은 것으로 나타났다.
 
업무협약은 강화군과 인천관광공사 외에 강화씨사이드리조트, 강화인삼농협, 정동국제여행사, 한국신태창여행사도 참여했으며, 강화군 내 관광시설에 해외관광객(베트남, 말레이시아, 태국, 대만, 홍콩, 중국 등) 대규모 기획 유치에 대해 머리를 맞대기로 한 바 있다.
 
현재 강화루지 및 강화인삼 체험과 전등사, 조양방직, 소창체험관을 주요 코스로 한 상품이 동남아권 관광객에게 인기이며, 지난달 12일에는 베트남 에어로빅 동아리 단체 관광객 150여 명이 전세기를 이용해 강화를 방문했다.
 
강화군의 해외 관광객 유치가 성공을 거둔 것은 상품 마케팅을 단일 국가에 의존하지 않고, 여러 국가를 대상으로 추진함으로써 국제관계의 변화 등에 영향을 덜 받은 것이 주효했다는 평이다.
 
군은 향후 남북관계 개선에 따른 평화관광, 강화읍 원도심 관광, 한류 가수 콘서트 등 다양한 관광프로그램을 연계해 수도권을 방문하는 해외관광객이 꼭 찾아야 하는 명품 상품으로 만들어 가겠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해외관광객이 단기간에 이정도 규모로 강화군을 방문한 것은 거의 강화군 최초의 사례라 할 수 있다”면서 “앞으로도 기관 간 협업을 강화해 더 많은 관광객이 강화군을 찾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 2매) 베트남 단체 관광객이 전세기를 이용해 강화를 찾았다(강화씨사이드리조트)
 
•자료제공 : 문화관광과 관광마케팅팀 윤현 연락처 032-930-3562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 - 출처표시

목록

정보관리

  • 담당부서 : 문화관광과
  • 담당팀 : 홍보미디어팀
  • 전화번호 : 032-930-3122

컨텐츠만족도 만족도 보기

보도자료 QR코드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OPEN 공공누리 | 출처표시+상업용금지+변경금지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한줄 의견달기 한줄 의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