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별 보기

가나다순 보기

닫기


  1. HOME
  2. 강화소개
  3. 강화소식
  4. 보도자료

보도자료

강화군, ASF 따른 침체된 경기 회복 안간힘

작성자
문화관광과(문화관광과)
작성일
2019년 10월 8일(Tue) 13:28:32
조회수
186
첨부파일

덕진진_가을_전경.jpg 이미지

2018_10월애_콘서트.jpg 이미지

나들길_2코스(호국돈대길).jpg 이미지


재난 피해액 351억, 사회적 손실액 305억
중단된 축제․행사 등 재개시기 검토 나서
잠복기 고려 재개시기 10월 말
“지금이라도 돈사 방문만 안하면 관광에 문제 없다”

 
지난달 태풍 ‘링링’에 이어 아프리카 돼지열병(ASF)으로 한바탕 홍역을 치른 강화군이 침체된 경기 회복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나섰다.
 
군은 지난 8일 두 재난에 대한 직접적 피해규모가 총 351억(태풍 71억, 돼지열병 280억) 원, 이에 따른 관광 등 사회적 손실액이 305억 원 이상이라고 밝혔다.
 
두 재난으로 인해 강화군의 대표축제라 할 수 있는 개천대제, 삼랑성역사문화축제, 새우젓축제, 고려인삼축제 등 가을축제들이 연이어 취소됐으며, 주요 관광지의 관광객 수는 약 30%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군은 지난달 27일 유천호 군수의 선제적이고 과감한 결단으로 진행했던 ASF 예방적 살처분이 축산농가의 적극적인 협조와 공무원들의 일사분란한 대처로 지난 4일 무사히 종료됨에 따라 침체된 경기를 다시 살리기 위한 적극적인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우선, 군은 돼지열병의 잠복기를 고려해 각종 행사 등의 재개시기를 10월 말경으로 보고 있다. 이에 그동안 잠정 연기됐던 10월애 콘서트가 10월 26일 강화공설운동장에서 개최되고, 11월에는 소확행 토요문화 마당에 이어 뮤지컬 갈라쇼, 찾아가는 음악회 등이 열릴 계획이다. 군은 본 행사들을 두 재난으로 인해 상처받은 군민들을 위로하는 치유와 화합의 장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강화군시설관리공단에서도 전국 관광사업체 및 초․중․고등학교․교육청 등을 대상으로 한 관광시설 홍보문 발송, 주요 TV 프로그램 촬영유치, 내‧외부 기관과의 관광산업 활성화 MOU 추진, 공단 사진공모전 등 고객 참여형 이벤트 확대 등 관광객을 다시 끌어들이기 위한 발빠른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또한, 군은 인천시, 문체부, 한국관광공사에 강화 방문을 독려해 줄 것을 요청하고, 자매결연도시와 민간 네트워크 단체 등을 대상으로 강화군 방문 캠페인을 전개할 계획이다. 또, TV프로그램 유치 등 관광 마케팅 활동도 재개하게 된다.
 
아울러, 쉽지 않은 결정에 대한 양돈농가에 대한 감사 인사와 향후 양돈산업 정책전환 및 지원대책 등을 담은 서한문도 발송할 계획이다.
 
유천호 군수는 “아프리카 돼지열병에 대한 예방적 살처분은 무사히 마무리됐다. 양돈농가의 적극적인 협조에 감사드린다”면서 “지금이라도 돈사에 방문하는 일만 없으면 관광에는 아무 문제가 없다. 여러분들의 많은 방문 바란다”고 밝히고 “향후 재난 후속조치는 물론 침체된 경기를 회복시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 3매) 1. 덕진진 가을 전경
2. 지난해 10월애 콘서트
3. 강화 나들길 2코스(호국돈대길)
 
•자료제공 : 문화관광과 홍보팀 김홍민 연락처 032-930-3222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 - 출처표시

목록

정보관리

  • 담당부서 : 문화관광과
  • 담당팀 : 홍보미디어팀
  • 전화번호 : 032-930-3122

컨텐츠만족도 만족도 보기

보도자료 QR코드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OPEN 공공누리 | 출처표시+상업용금지+변경금지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한줄 의견달기 한줄 의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