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별 보기

가나다순 보기

닫기


  1. HOME
  2. 강화소개
  3. 강화소식
  4. 보도자료

보도자료

현존 최고(最古) 사찰 ‘전등사’ 2019 코리아 유니크 베뉴 선정

작성자
문화관광과(문화관광과)
작성일
2019년 11월 8일(Fri) 16:35:51
조회수
94
첨부파일

코리아유니크베뉴_전등사_(1).jpg 이미지

코리아유니크베뉴_전등사_(2).jpg 이미지

코리아유니크베뉴_전등사_(3).jpg 이미지


강화군, 마이스(MICE) 관광산업 인프라 구축 시동!
 
마이스(MICE) 관광산업이 국제적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강화군 내 마이스 관광산업도 활성화될 전망이다.
 
강화군은 지난 7일 「2019 코리아 유니크 베뉴 30선」 중에서 대표 마이스(MICE) 관광시설로 전통사찰인 전등사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유니크 베뉴(Unique Venue)는 지역의 독특한 문화를 체험하거나 장소성을 느낄 수 있는 특색 있는 국제회의 장소를 의미한다. 행사를 보다 특별하게 만들고 싶은 주최자들의 수요가 늘면서 ‘유니크 베뉴’에 대한 관심이 세계적으로 높아지고 있다.
 
이에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국내 MICE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매년 ‘코리아 유니크 베뉴(Korea Unique Venue)'를 선정해 한국을 대표하는 장소에 국제회의를 유치하는 등 홍보 및 마케팅 지원을 하고 있다.
 
이번 2019 코리아 유니크 베뉴는 기존 20선 중 11개를 재선정하고, 신규 35선 중 19개를 선정하면서 총 30개의 시설이 최종 확정됐다.
 
이 중 강화군에 위치한 ‘전등사’는 현존 최고(最古)의 사찰로 381년(고구려 소수림왕 11년)에 건립됐으며, 보물 178호 대웅보전, 보물 제393호 범종, 조선왕실실록을 보관했던 정족산 사고 터 등이 있다. 그 외에도 차별화된 프로그램으로 템플스테이, 전통 다도체험, 전통 사찰음식 강좌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관광객에도 매력적인 국제회의 시설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코리아 유니크 베뉴는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까지 ‘역사의 고장, 강화’라는 차별화된 지역 특색을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해 전등사와 협의해 사업신청을 했다”면서 “이제 강화에도 마이스(MICE) 관광산업의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게 됐으며, 이를 통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사진 3매) 전등사 전경(대웅전) 및 템플스테이
 
•자료제공 : 문화관광과 관광마케팅팀 김희경 연락처 032-930-3569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 - 출처표시

목록

정보관리

  • 담당부서 : 문화관광과
  • 담당팀 : 홍보미디어팀
  • 전화번호 : 032-930-3122

컨텐츠만족도 만족도 보기

보도자료 QR코드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OPEN 공공누리 | 출처표시+상업용금지+변경금지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한줄 의견달기 한줄 의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