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별 보기

가나다순 보기

닫기


  1. HOME
  2. 강화소개
  3. 강화소식
  4. 보도자료

보도자료

강화군, 코로나19 대응 경계수위 높인다

작성자
행정과(행정과)
작성일
2020년 2월 21일(Fri) 18:33:04
조회수
318
첨부파일
유천호 군수 비상대책회의서 “심각 단계에 준해 대응할 것” 지시
공공시설 폐쇄, 종교행사 등 각종모임 금지 요청
공공기관 구내식당 전면폐쇄, 지역경제도 고려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전국으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에 강도 높게 대응하기 위해 경계수위를 한층 높인다는 방침이다.
 
21일 강화군의 인접지역인 김포시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는 보도에 따라 군은 지역유입 차단을 위해 같은 날 영상회의실에서 비상대책회의를 열고 각종 대응현황 및 대응책을 점검했다.
 
유천호 군수는 이날 회의에서 “코로나19가 전국으로 급속 확산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면서 “경계수위를 ‘심각’ 단계에 준해서 대응하라”고 지시했다.
 
이에 군은 22일부터 코로나19 종합상황실(재난안전대책본부) 운영에 들어간다. 또, 국민체육센터, 노인문화센터, 공설운동장 등 체육시설과 문예회관, 작은영화관, 읍ㆍ면 주민자치센터 등 문화시설, 읍면 노인회관 등의 다중집합시설들을 폐쇄하고, 석모도미네랄온천, 석모도휴양림, 강화역사ㆍ자연사ㆍ전쟁박물관, 평화전망대 등 관광시설에 대해서도 폐쇄하기로 결정했다. 아울러, 전적지 등 야외관광시설에 대해서는 1일 3회 이상 방역을 실시하고, 3ㆍ1절 행사를 비롯한 각종 행사들도 모두 취소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종교행사 등 민간 모임을 금할 것을 요청하는 한편, 전직원 마스크 착용 근무, 초과근무 가급적 지양, 청사 내 시설물 소독 철저 등 코로나19 전파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한편, 군은 코로나19가 확산될수록 위축되어 가는 지역경제를 고려해 군청 및 보건소, 농업기술센터 등 공공기관 구내식당을 상황종료 시까지 잠정 폐쇄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강화군 소속 약 1,150여 명의 직원들이 주변 일반음식점을 이용하게 된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경계단계 이후 전방위적인 방역으로 현재까지 특별한 이상 징후 없이 잘 관리해 나가고 있으나 대구 사례와 같은 뜻밖의 상황이 발생하지 않도록 긴장의 끈을 놓지 않을 것”이라며, 최근 코로나19와 관련해 근거 없이 지속되고 있는 유언비어에 대해 강력 대응할 것과 2월 21일 18시 현재 확진자 및 자가격리 대상자가 0명임을 밝혔다.
 
•자료제공 : 행정과 홍보미디어팀 연락처 032-930-3222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 - 출처표시

목록

정보관리

  • 담당부서 : 행정과
  • 담당팀 : 홍보미디어팀
  • 전화번호 : 032-930-3016

컨텐츠만족도 만족도 보기

보도자료 QR코드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OPEN 공공누리 | 출처표시+상업용금지+변경금지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한줄 의견달기 한줄 의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