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별 보기

가나다순 보기

닫기


  1. HOME
  2. 분야별정보
  3. 안전·재난
  4. 재난안전
  5. 안전문화운동이란

재난안전

안전문화운동의 정의

  • 국제적으로 안전문화라는 용어는 1986년 소련 체르노빌 원자력 누출사고에 따른 원자력안전자문단(INSAG)의 보고서(Post Accident Review Meeting on the Cher Accident)에서 처음 사용되었다. 국제 원자력자문단은 안전문화의 의미를 "조직과 개인의 자세와 품성이 결집된 것으로 모든 개인의 헌신과 책임이 요구되는 것이다." 라고 했다.
  • 국내에서의 안전문화에 대한 인식은 '95년 이전에는 단순히 기업의 이미지 관리차원에서 소극적이었며, 근로자의 개인보상 차원에 국한되어 안전문화에 대한 인식이 부족하였고 민간이 주도하는 비체계적인 활동이었다. 그러나 '95년 6월 29일 삼풍백화점 붕괴사고 이후 안전에 대한 국민의 관심이 고조되면서 정부주도로 안전관련 법령이 제정되었고 효율적인 협력체제 구축과 관련하여 안전문화를 정의하게 되었다. 즉 안전문화란 안전제일의 가치관이 충만되어 모든 활동 속에서 "안전"이 체질화되고, 또한 그 가치의 구체적 실현을 위한 행동양식과 사고방식, 태도 등의 총체적 의미이다. 안전문화의 정의에 의한 안전관리의 3대 원칙은 행동양식의 일차적 변화와 안전 제일의 가치관 정립, 안전의식의 무의식적 표출 이다.
  • 국내외 안전문화 개념을 정리하면 일반적으로 기존의 의식, 행동의 변화를 통한 국민생활 전반에 안전태도와 관행 · 의식이 체질화되어 가치관으로 정착되도록 하는 것으로 안전문화를 조성하고 홍보매체를 통해 안전에 관한 사회여론을 조성하는 것이라고 할 수 있다.

안전문화운동의 필요성

  • 우리는 경제개발 정책을 추진하여 "한강의 기적"이라고 불리는 눈부신 경제성장을 이룩하였다. 그러나 성장 제일주의 정책 추진과정에서 안전을 살피는 일은 비용만 낭비하는 일로 치부하여왔던 것이 사실이다.
  • 좁은 의미의 효율성을 지나치게 강조한 결과 왜곡된 능률이 고착화되어 "빨리 빨리"란 말이 미국 및 동남아 국가 등 외국에서 우리 나라를 상징하는 말처럼 되어버렸을 정도로, 우리 국민들에게 조급증을 유발시켰다.
  • 국가의 역량을 경제성장과 물질적 풍요에 치중하고 고도의 산업사회에서 필요로 하는 안전의식을 소홀히 생각하여 성수대교 · 삼풍백화점 붕괴사고, 화성 씨랜드 · 인천호프집 화재사고 등과 같은 후진국형 안전사고가 계속 발생하는 등 엄청난 사회비용이 지불되었다.
  • 고도산업사회에 진입하면서 국민생활 주변과 산업현장에서 위험요인이 증가하는 실정으로, 경제적 효율성 추구로 인한 건물의 고층화, 지하시설의 증가, 생활수준의 향상과 더불어 편리성을 추구한 결과 자동차 등 각종 문명의 이기와 사용빈도가 증가하여 안전사고의 위험요인은 계속 증가하고 있다.
  • 이러한 상황에서 재난관리의 가장 효과적인 방안은 사고를 미리 예방하는 것이며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안전에 대한 태도, 관행, 의식을 생활화 · 체질화시켜 안전에 대한 중요성이 국민 생활 속에 정착되도록 하기 위한 체계적이고 조직적인 활동을 전개해야 함.

안전신문고 바로가기

정보관리

  • 담당부서 : 안전행정과
  • 담당팀 : 안전민방위
  • 전화번호 : 032-930-3061

컨텐츠만족도 만족도 보기

재난안전 QR코드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OPEN 공공누리 | 출처표시+상업용금지+변경금지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한줄 의견달기 한줄 의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