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별 보기

가나다순 보기

닫기


  1. HOME
  2. 강화소개
  3. 강화소식
  4. 보도자료

보도자료

강화군, 어촌뉴딜사업 주민역량강화 사업 총력

작성자
해양수산과(행정과)
작성일
2021년 6월 7일(Mon) 10:53:19
조회수
101
첨부파일

해양수산과_주민역량_강화사업_추진보고회.jpg 이미지


지속가능한 어촌뉴딜사업 내실화 방안 모색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어촌뉴딜사업 추진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지속 가능한 어촌뉴딜사업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해 주민역량 및 마케팅 강화사업(이하 ‘SW사업’) 내실화에 더욱 힘을 쏟을 계획이라고 7일 밝혔다.
 
‘어촌뉴딜 300사업’은 어촌·어항 현대화를 통해 해양관광 활성화와 어촌 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국가 균형발전을 실현하기 위해 현 정부에서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지역밀착형 생활 SOC사업이다.
 
강화군은 지난 2019년도 화도면 후포항(사업비 87억 원)을 시작으로 2020년도는 창후항 및 황산도항(사업비 165억 원)이 2021년도에는 초지항(72억 원)이 어촌뉴딜 300사업으로 연이어 선정돼 총사업비 324억 원을 확보하고, 지역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
 
특히, 화도면 후포항 어촌뉴딜사업은 공통 및 특화사업(이하 ‘HW사업’) 공정률이 85%로 올해 하반기 준공을 앞두고 있는 등 사업이 순항하고 있다. 이에 군은 지난 3일 주민역량 강화사업을 위한 추진 보고회를 개최하고 후포항‧창후항‧황산도항의 SW사업에 대해 중간 점검을 했다. 또한, 기본계획이 수립 중인 초지항에는 HW사업 초기부터 SW사업을 강화하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HW사업과의 연계성이 고려된 SW사업이 추진 될 수 있도록, 전문가 자문을 병행해 군민들의 사업이해와 적극적인 참여를 이끌어 내겠다”며 “강화군의 어촌뉴딜사업이 전국적인 모범사업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유천호 군수는 “2022년 어촌뉴딜사업으로 내가면 외포항이 선정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동원하겠다”고 말했다.

 
•자료제공 : 해양수산과 어촌뉴딜팀 김미애 연락처 032-930-3842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 - 출처표시

목록

정보관리

  • 담당부서 : 행정과
  • 담당팀 : 홍보미디어팀
  • 전화번호 : 032-930-3016

컨텐츠만족도 만족도 보기

보도자료 QR코드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OPEN 공공누리 | 출처표시+상업용금지+변경금지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한줄 의견달기 한줄 의견 보기